운명과 명리학

운세

운세란?

사람이 태어날때 사주팔자에 필연적으로 주어진 길이, 때로는 좋은 일이 생기고 때로는 어려운 일에 봉착되어 헤메는 경우가 우리 인생에서 피할 수 없이 가야하는 것이 운명입니다.


그 길이 편안한길이 되고, 불편한길이 되는 것이 길흉화목으로 정해지고, 사주에 정해진 운은 계속 죽을때까지 앞으로 멈추지않고 가는것이 운이라고 한다면, 세는 운이 가는 길이라고 할수 있습니다.


운이 가는길이 평지로만 갈수 있다면 좋겠지만, 산을 만나고 낭떠러지를 만나고 강을 만났을 때 아무대책없이 간다고하면, 큰 어려움에 봉착하여 헤어날 수 없는 고통에 시달릴 수 밖에 없을 것입니다.


이러한 운의 길을 미리 예측하고 피해갈 수 있는 지혜를 찾는 것이 운세의 흐름을 알고, 주어진 환경에서 대체를 잘한다면 겪지 않아도 되는 고통을 벗어날 수 있다고 봅니다.


호원철학원에서는 년월일시의 주문에 대한 길흉과 세운인 천간과 지지에서 작용하는 길흉을 판단하고 세상을 살아가는데 가장 중요한 재물의 인연에대해 명쾌하고 선명하게 알려주는 조언자 역할을 하는 것이 큰 보람이라고 생각합니다.

운명과 명리학

호원철학원 0 1355

1982096840_1564725956.4566.jpg

인간의 운명을 연구하는것이 명리학이다.그종류가 하도 많은 관계로 구분을 하기 위해서는 간지의 변화를 통해서 궁리하는 것이 자평명리학(子平命理學)이다.

십성(十性)의 생극(生剋)에 대해 자유롭게 통변을 하는 것이 필요하다. 사주팔자는 태어날적에 그렇게 만들어 지는데 전생의 업연(業緣)으로만들어 지는 작품이다. 즉 태어나기전에 주어진 삶을 살아가면서 어떤인연(人緣)을 지었느냐에 따라서 그 결과물로 나타나는 것이 팔자인 것이다.

태어날때 받은 팔자가 망가 졌드라도 조심조심 수리해 가면서 사용하는 수 밖에 없다. 그러나 태어날때 잘 태어나는것이 좋다. 고서(古書)에는 팔자좋은것이 운좋은 것보다 못하다는 말이 있다. 아무리 팔자가 좋더라도 운(運)이 나쁘면 제기능을 발휘 하지 못한다. 

,

0 Comments
  • 글이 없습니다.

상담 및 문의

이름
연락처
상담내용
출생일시
세부내용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